Home Work SUNNY 당신의 진로를 함께 고민합니다

당신의 진로를 함께 고민합니다

영상에디터 데이지 X 조성민 써니 콜라보 현장

지난 8월 18일(일) 오전, 홍대 인근 스튜디오에 영상에디터 데이지와 조성민 써니가 모였다. 청년의 꿈을 진단해주는 진로 처방전 ‘커리 업 프로젝트’를 담당한 성민 써니를 인터뷰하기 위한 자리였다. ‘커리 업(Career Up)’은 2019 SK 대학생 자원봉사단 SUNNY 상반기에 인천부천지역에서 운영된 청년 진로 고민 해결 프로그램이다. 본인의 적성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해 진로를 고민하는 청년을 위한 진로 다이어리 ‘진로 처방전’을 제작했다.

20대가 20대에게 건네는 조언

내가 좋아하는 건 뭐지?”, “내가 해야 하는 건 뭘까?”, “나는 누구인가?”

여느 청년과 마찬가지로 자신의 진로를 고민하던 조성민 써니는 또래 친구들과 모여 해답을 찾고자 했다. 단순히 자신의 고민에서 시작된 생각이 여러 청년들과 함께 진로 다이어리 ‘진로 처방전’으로 제작됐고, 텀블벅을 통해 많은 사람들의 공감을 받았으며, 책이라는 결과물로 묶여 독립서점에 입고됐다. 단순한 고민에서 사회문제 해결에 앞장서기까지, 올 2019 상반기 청년 진로 고민 해결을 위해 알차게 달려온 조성민 써니와 이야기를 나눴다.

나의 고민이 너의 고민을 응원하기까지

Q. 안녕하세요! 진로 다이어리 ‘진로 처방전’을 소개해주세요.

A. ‘진로 처방전’은 본인의 적성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해, 진로 고민을 가진 청년들을 위해 제작한 다이어리에요. 한 달에 한 번씩 질문을 통해 나 자신을 돌아보고, 검사를 통해서 내 적성을 파악하는 구성이에요. 단순히 본인을 관리하기 위한 다이어리가 아니라 스스로 돌아볼 수 있는 진로 다이어리입니다.

Q. 어떤 계기로 ‘진로 처방전’을 제작했나요?

A. ‘진로 고민’은 모든 청년의 공통된 고민이라고 생각해요. 저 역시 아직도 고민하고 있고요. (웃음) 이 고민을 하다 보면 ‘내가 뭘 잘하지?’, ‘내가 뭘 할 때, 행복하지?’ 이런 생각까지 하게 되는 것 같아요. 그러다 보니 저랑 같은 고민을 하는 또래들이 많지 않을까, 그렇다면 내가 도움을 줄 수 있지 않을까,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나도 나라는 사람과 진로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게 되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고민했어요.

Q. 제작 당시 어려움은 없었나요?

A. 아무래도 확신이 많이 없었던 것 같아요. ‘과연 이것이 청년에게 도움이 될까? 이 진로 다이어리를 많은 사람이 사용할까?’ 이런 걱정이 많았어요. 무엇보다 리더 써니였던 저도, 처음 해보는 프로젝트여서 실패에 대한 두려움이 컸어요. 그러한 감정과 생각이 복합적으로 들면서 자신감도 없어졌죠.

Q. 텀블벅에 올린 계기, 그 과정에 대해 설명해주세요.

A. 진로처방전을 만들고 나서, 어떻게 청년에게 전달해야 할지 많이 고민했어요. 그러다 ‘크라우드 펀딩’을 알게 됐고, 텀블벅에 올려보기로 마음먹었어요. 텀블벅을 통해 후원을 받아 책자를 배포할 수 있었습니다.

Q. 독립서점에도 진로처방전을 만날 수 있다고 하죠?

A. 운이 좋게도, 원주에 있는 독립서점 ‘책빵소’에서 입고하고 싶다고 문의가 들어왔어요. 열심히 하면 복이 있다더니 (웃음) 그때 너무 좋아서 저희 팀원끼리 울기도 하고, 동네방네 자랑하고 다녔던 것 같아요. 지금 생각해보면 쑥스럽네요. 많은 수량은 아니지만 저희 진로 처방전의 진가를 봐주셔서 감사했어요. 원주에 간다면, 진로처방전을 만나러 책빵소에 들러보세요!

Q. 하반기 커리 업 프로그램의 계획은 무엇인가요?

A. 하반기에는 새로운 써니들과 함께 커리 업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전문성을 갖춘 활동을 더 다양하게 구성해보고 싶어요. 덧붙여 이 진로처방전을 홍보하고 배포하는 일에 신경을 쓸 것 같고요. 그리고 이 프로그램을 발전시켜 인천부천 지역 외에 다른 지역에서 실행된다는 소식도 들었어요. 그래서 하반기에는 전국적으로 많은 청년이 진로처방전을 사용하고 본인에 대한 처방을 내리셨음 합니다.

영상으로 만나는 진로처방전

진로처방전에 관한 이야기는 SK 대학생자원봉사단 SUNNY 영상 에디터 데이지가 제작한 영상을 통해 더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청년의 꿈을 진단해주는 진로 처방전(커리업 프로젝트)’ 영상을 보며, 진로 고민하는 모든 이들이 용기를 얻을 수 있기를!

POPULAR

“우리집은 진짜 왜 이럴까?”

▲ 윤가은 감독의 영화 <우리집>, <우리들> 포스터

법 안의 차별을 걷어내기 위해

법, 그게 뭔데요? 지적 장애인과 관련한 다양한 사건을 담당했던 변호사...

[미디어 드림 캐쳐] 유튜버 꿈나무를 위한 진로교육

'선생님', '운동선수'라는 직업은 아이들이 늘 꿈꾸던 장래희망이다....

환경을 생각하는 당신, 베지노믹스에 주목!

KFC가 미국 애틀랜타의 한 매장에서 시범 출시한 식물성 치킨, 'beyond Fried Chicken(닭고기 없는 치킨)'이 하루 만에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