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eatures Campus Life ‘에브리타임’이 뭐야?

‘에브리타임’이 뭐야?

‘에브리타임’은 대학생의 시간표 작성, 수업 일정, 수업 교실 등 정보를 제공해 학업 관리를 돕고, 학식 등 유용한 학교생활 정보를 제공하는 사이트다. 다양한 게시판으로 익명 커뮤니티도 제공한다. 현재 375만의 대학생들이 이용하고, 점점 더 많은 대학으로 확장해 사용자가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이에 따라 다양한 문제 또한 발생하는데, 지금부터 이에 대해 이야기해보려 한다.

너 ‘에브리타임’ 봤어?

앞서 이야기한 것처럼, ‘에브리타임’은 다양한 익명게시판으로도 유명하다. 해당 학교 대학생들이 익명으로 게시물, 댓글을 남길 수 있다. 때문에 익명이라는 그림자 뒤에 숨은 명확하지 않은 소문의 근원지가 되기도 한다. 정확하지도 않은 사실에 많은 대학생이 실생활에 피해를 느끼고 있다. 또한 마녀사냥식으로 피해자를 알아보는 2차, 3차 피해까지 발생한다.

성숙한 ‘에브리타임’

최근에 대학생들은 ‘너 에브리타임 봤어?’라는 말을 굉장히 많이 한다. 정보의 근원으로 에브리타임의 익명게시판을 꼽는 것이다. 이것이 성숙한 네티켓 문화가 필요한 이유다. 익명의 그림자에서 벗어나는 것, 남의 일을 쉽게 판단하지 않는 것, 무조건 믿기보다 글의 사실 정보를 판단할 것, 누군가에게 상처 되는 말을 하지 않는 것. 우리가 어릴 적 배웠던 기본적인 네티켓을 지켜 성숙한 우리 대학의 ‘에브리타임’을 만들면 좋겠다.

안 승엽
안 승엽
asy1908@naver.com

POPULAR

리더써니 한 살

15기 리더써니. 서툴기만 했던 전주전북운영팀 리더써니로 일 년을 보냈다. 같이 자소서를 쓰던 시간, 서로 포기하면 죽음뿐이라는 각오로 시작한...

활동자피셜! 행복한 모바일 세상

'행복한 모바일 세상(이하 '행모세')' 프로그램은 어르신께 휴대폰 활용 교육을 실시하여 정보소외 및 정보격차 해소에 앞장서며, 세대 간...

다시 한번 친구를 만들어드립니다!

친구는 어디서 사귈 수 있을까? 그런데 ‘어디서’라는 말은 약간 이상하기도 하다. 아마 이 글을 읽는 여러분은 다양한...

알아두면 좋은 장례식 예절 A to Z

돌아본 2019년은 다사다난하고 슬픈 해였다. 머피의 법칙이 이럴 때 쓰는 말이었던가? 4개월 동안 상을 두 번이나 치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