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Work SUNNY 써니가 취업준비에 도움이 되냐고요?

써니가 취업준비에 도움이 되냐고요?

개강하자마자 하반기 공채 시즌이 다가왔다. 대학생의 얼굴에는 고민이 가득하고, 매일 반복되는 자기소개서 쓰기에 지친 표정이다. 인턴이며 취업 준비로 바쁜 시기에 가장 중요한 단계는 바로 ‘자기소개서’와 ‘면접’이라고 할 수 있다. 그렇다면, ‘대외활동’은 어떻게 취업 준비에 활용될 수 있을까? 남들 다 하는 대외활동이 과연 취업 준비에 도움이 될까? 궁금증을 해결하기 위해 직접 OB 써니에게 물어봤다!

14기 대전충남지역운영팀 현성빈써니

Q. 안녕하세요, 자기소개 부탁드려요!

충남대학교 경영학부에 재학 중인 현성빈 써니입니다! 작년 14기 리더그룹 대전충남지역 운영팀으로, 어르신들과 미술체험을 하는 ‘행복한 갤러리’를 진행했습니다. 사회혁신 프로젝트로는 전공 선택에 후회하는 학생들을 위해 직접 각 고등학교를 방문하여 ‘전공 문답’을 진행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또 영상 크루로도 활동하며 써니의 사회 변화 영상도 만들기도 했습니다. 써니를 통해서 정말 많은 경험을 한 것 같네요(웃음).

 Q. 취업준비생으로 보내는 일과는?

취준생이다 보니 요즘은 집보다 도서관에서 보내는 시간이 더 많은 것 같아요. 공채 시즌이다 보니, 공강 시간을 활용하여 자기소개서를 작성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기업 사이트를 들어가 보며 여러 가지 직무에 대해 알아보고 있어요.

특히 써니로 활동하면서 ‘사회 변화’에 많은 관심을 갖게 되어서 요즘은 사회 공헌 쪽을 더 많이 찾아보는 것 같아요. 제가 봐도 저처럼 주변에 사회 공헌에 관심 있는 친구들은 흔하지 않은 것 같아요. 저는 써니 활동하면서 긍정적인 영향을 많이 받아서 그런 것 같네요.

대전충남지역 사회혁신 프로젝트 <전공 우리에게 물어봐> 팀

Q. ‘써니’가 취업 준비에 도움이 되었나요? 구체적으로 답해주세요!

‘써니’라는 대외활동 자체를 어필했다기보다는 제가 ‘써니’ 안에서 활동한 내용에 대해 지원서에 구체적으로 작성했어요. 리더그룹으로 활동하며 프로그램을 직접 기획한 내용을 중점적으로 서술했습니다. 기관 컨텍, 봉사자 모집, 관리 등에 대한 전반적인 과정을 풀어썼어요.

자소서 문항 중에 적극성을 어필하는 문항이 있었는데, 사회혁신 프로그램 진행 중 사회적 기업가들을 만나 뵙고, 직접 연락했던 내용을 담았습니다. 이런 경험은 여느 대학생이 겪어보지 못한 흔치 않은 경험이라 면접관들도 흥미롭게 봐주셨습니다. 저도 말하면서 조금 뿌듯하더라요..!

Q. 취업 준비에 힘든 점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극복 방법이 있나요?

직접 경험해 보니 생각보다 취업에 대한 스트레스가 심하더라고요. 요즘은 써니 친구들 만나면서 스트레스 풀고 있습니다. 가끔씩 만나 서로 저녁을 먹으며 고민을 털어내는 시간을 가져요(웃음).

그리고, 써니 패밀리 활동도 큰 활력소로 작용하는 거 같아요. 여름방학에 진행된 써니데이 통해서 OB 써니가 모두 모여서 게릴라 봉사를 진행했어요! 오랜만에 봉사하니 느낌이 색다르더라고요. 스트레스도 풀리고요. 그리고 곧 다가올 리더그룹 홈커밍데이 때도 열심히 놀 생각입니다!

Q. 앞으로의 포부, 미래의 취준생에게 한마디 부탁드립니다!

자신의 삶에 있어서 목표 설정이 가장 중요한 것 같아요. 본인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많이 가지면서 목표를 향해 꾸준히 나아가면 만족할 만한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해요! 전국의 취준생들, 그리고 예비 취준생들 모두 파이팅입니다!

조 나현
조 나현
jnh4966@naver.com

POPULAR

리더써니 한 살

15기 리더써니. 서툴기만 했던 전주전북운영팀 리더써니로 일 년을 보냈다. 같이 자소서를 쓰던 시간, 서로 포기하면 죽음뿐이라는 각오로 시작한...

활동자피셜! 행복한 모바일 세상

'행복한 모바일 세상(이하 '행모세')' 프로그램은 어르신께 휴대폰 활용 교육을 실시하여 정보소외 및 정보격차 해소에 앞장서며, 세대 간...

다시 한번 친구를 만들어드립니다!

친구는 어디서 사귈 수 있을까? 그런데 ‘어디서’라는 말은 약간 이상하기도 하다. 아마 이 글을 읽는 여러분은 다양한...

알아두면 좋은 장례식 예절 A to Z

돌아본 2019년은 다사다난하고 슬픈 해였다. 머피의 법칙이 이럴 때 쓰는 말이었던가? 4개월 동안 상을 두 번이나 치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