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eatures Campus Life 수능 이모저모

수능 이모저모

매서운 ‘수능한파’와 함께 수능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2020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맞아 이번 기사는 수능특집으로 준비해봤다.

샤프가 뭐길래

이 샤프, 수능을 본 지 얼마 안 된 새내기부터 탑골 공원에서 온 고학번까지 대학생이라면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 같다. 이 샤프에 관련된 대학생들의 썰을 들어보았다.

“수능 시험장에서 샤프를 딱 받아서 국어를 푸는데 샤프심이 계속 부러지는 거야. 아니 나 줄 엄청 치면서 문제 푸는 스타일인데. 그래서 거의 눈으로 풀고 정답 체크만 했어. 수험생 여러분 샤프심이나 연필 여러 자루 꼭 챙겨가세요.”  – 17학번 샤프빌런

책상, 의자 눈치 게임

시험을 볼 때 어떤 책상이나 의자에 앉게 될지 모른다. 당일 날 혹시나 삐걱거리는 책상이나 의자를 피하고자 시험 시간보다 훨씬 일찍 가는 수험생도 있다고 한다. 만약 내 의자와 책상이 덜컹거린다면? 대학생들은 어떻게 대처했을까.  

“나는 재수하면서 환경에 엄청 예민해진 편이야. 시험장에 많이 일찍 도착해서 의자에 앉아보는데 너무 덜컹거리는 거야. 그래서 다른 사람 의자랑 바꿨어. 근데 생각해보니까 내 의자 때문에 그 사람이 시험을 못 보면 어떡하지 생각이 들어서 결국 거의 울면서 덜컹거리는 의자에 앉아서 시험을 쳤지. 근데 시험장 일찍 도착해서 책상이나 의자가 이상하면, 감독관에게 말씀드려봐. 바꿔주기도 하니까. 시험장에 여유 있게 도착해서 책상, 의자 체크하는 걸 추천해.” – 18학번 의자왕

화장실 대란

한 과목 시험이 끝난 후 쉬는 시간, 국어-수학 영역이 끝나고 나면 점심시간이 찾아온다. 화장실에 관련해서는 어떤 썰들이 있었을까. 

“긴장되면 오히려 화장실을 잘 못 가는 편이어서 참고 참다가 점심시간에 화장실을 갔는데 줄이 너무 긴 거야. 일단 거기서 1차로 멘탈이 깨졌고 화장실에 들어가긴 했는데 이번엔 휴지가 없어. 그래서 진짜 너무 급해서 옆 칸에 있는 사람한테 휴지 빌렸어… 여러분 화장실 위치 잘 파악해두고 휴지는 꼭 들고 다니세요.”

“나는 평소에도 화장실 자주 가는 편이어서 수능 때도 감독관님이 나가도 된다고 하자마자 화장실로 튀어갔거든. 근데 내가 맨 앞이라 너무 튀어가다가 감독관님이랑 궁둥이 박치기했어.” -19학번 휴지요정

환경에 예민할 수밖에 없겠지만, 자신의 실력을 믿고 최선을 다한다면 어떤 환경이든 이겨낼 수 있지 않을까. 혹시 이 글을 읽는 수험생이 있다면, 대학생이 되어서 써니루키로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하며. 끝까지 건강, 멘탈관리 잘해서 좋은 결과 있기를 응원한다.

손 정희
손 정희
jhtree104@naver.com

POPULAR

나의 나날을 만들어가다: 오 마이 데이즈

왜 옷인가요? 오 마이 데이즈는 ‘나의 나날을 만들다’라는 의미를 담은 청주 충북지역팀의 우울증 및...

청주충북지역의 아름다운 마지막 순간

기다리고 기다리던 종결 워크숍

“1년 동안 써니 하려면 강인한 멘탈이 필요하다!”

1년 동안 리더하려면 강인한 멘탈이 필요하다. '2019년, 1년 동안 리더그룹으로 활동하며 가장 필요한 자질은 무엇일까?' 생각해봤다. 리더십, 존중, 자발적인 자세, 모두 중요하지만...

콜록콜록! 실내정화식물 키워보는 건 어때?

콜록콜록! 미세먼지의 계절이 왔다. 미세먼지로 뒤덮인 뿌연 하늘을 보고 있으면, 공기청정기라도 한 대 들여놓고 싶은 심정이다. 하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