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Features 나랑 같이 넷플릭스 볼래?

나랑 같이 넷플릭스 볼래?

너도 나도 넷플릭스

여러분은 넷플릭스 좋아하시나요? 2020년 10월, 국내 넷플릭스 결제 금액은 514억, 결제자는 362만 명으로(출처: 조선비즈) 엄청나게 많은 이들이 넷플릭스를 사용하고 있어요. 그중 20대의 비율이 36%로 가장 높고 ‘넷이서 넷플릭스’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요즘 대학생에게 필수인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어요.

이렇게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넷플릭스지만, 넷플릭스 기본 화면을 가장 많이 본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많은 사람이 무슨 작품을 봐야 할지 항상 고민하고 있어요. 여러분도 엄청난 수의 장르, 작품을 보며 ‘대체 뭘 봐야 하지…?’라며 고민하지 않나요? 그런 고민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고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저의 인생작부터 호불호가 갈렸던 작품에 대해 들려드릴 테니 여러분의 취향에 맞는 작품을 발견하면 좋겠어요!

이게 넷플릭스 오리지널이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BEST 3

“넷플릭스에서 뭐 보지? 추천 좀 해줘!”라는 친구들의 질문에 꼭 추천하는 작품이에요. 제가 애정하는 작품 중에서도 여러분께 꼭 소개해드리고 싶은 작품 3편을 가져왔습니다. 추천작을 시작으로 여러분만의 인생작을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1. 킹덤

한국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를 생각하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작품이 되어버린 킹덤! 저의 경우 시즌2를 1년 동안 기다렸으나 시즌 2가 나왔을 때 하루 만에 다 봐서 너무 슬펐던 경험이 있습니다. 조선 시대에 좀비가 등장하면 어떻게 될까를 보여준 작품으로 답답하지 않은 전개와 시원한 사이다 캐릭터들로 큰 사랑을 받고 있어요.

2. 블랙 미러

블랙 미러는 옴니버스로 형태의 드라마로 총 5개의 시즌이 있습니다. 현대사회의 여러 문제를 새로운 시각과 전개 방식으로 풀어냈습니다. 뻔하지 않은 내용과 결말, 빠른 전개 속도로 한 번 보기 시작하면 시즌 하나는 앉은 자리에서 금방 다 보게 될 거예요. 시즌 1의 첫 번째 에피소드 ‘공주와 돼지’를 보았을 때 충격은 아직도 생생합니다. 그 외에도 ‘화이트 베어’, ’추락’, ‘블랙 뮤지엄’ 에피소드도 꼭 보시기를 추천합니다. 제가 느꼈던 신선함과 충격을 여러분에게도 전해드리고 싶네요!

3. 좋아하면 울리는

이 작품은 다음 웹툰 ‘좋아하면 울리는’을 원작으로 만들어진 작품입니다. 원래 웹툰을 드라마화하면 호불호가 심하게 갈리고 원작을 따라가기 힘들다는 편견이 있었는데 이 작품의 평은 상당히 좋았어요. ‘좋알람’이라는 앱으로 얽힌 세 사람에 관한 이야기로, 신선한 소재와 예쁜 화면 연출, 배우들의 케미가 드라마 감상을 더욱 재밌게 해준답니다. 저도 굉장히 재미있게 보았고 시즌2를 기다리고 있는 작품이에요.

난 재밌었는데, 넌 어땠어? 호불호 작품 BEST 3

나한텐 인생작이지만 다른 사람한테는 그저 그런 작품도 있어요. 사람의 취향이 모두 똑같을 수는 없으니까요. 그러니 ‘취향 존중’ 작품도 소개해드릴게요. 더 많은 작품을, 더 다양한 장르를 보고 나의 취향을 찾아서 더 즐거운 넷플릭스 감상을 해보자고요!

1. 보건 교사 안은영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작품으로 원작 소설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드라마입니다. 중독되는 OST와 귀여운 젤리들, 새로운 소재까지 출시되자마자 큰 관심을 받은 작품입니다. 작품이 독특하고 통통 튀어서 개인적으로 너무 재밌게 봤지만, 주변에서는 너무 전개가 불친절하다, 전체적인 감성을 따라가기 힘들다는 반응이 꽤 있었어요. 아무래도 전개 방식과 연출이 독특하다 보니 호불호가 갈리는 듯합니다.

2. 버드 박스

보이지 않는 존재에 대한 두려움을 잘 묘사한 작품이지만, 후반부와 결말에 아쉬움이 들었던 작품이에요. 공포와 시각적인 두려움을 잘 나타냈고 긴장감 있는 전개로 유명한 오리지널 시리즈이죠. 하지만 답답함을 느꼈다는 사람과 결말이 아쉬웠다는 사람으로 호불호가 확실하게 갈렸던 작품입니다.

3. 기묘한 이야기

‘앗, 이 작품이 왜 여기에 있지?’라고 생각한 분, 분명히 있을 거예요! 그만큼 유명하고 이미 많은 분께 인생작으로 꼽힌 작품이기 때문이에요. 호킨스 마을에서 벌어진 미스테리한 일들을 그려내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으로 미드 추천, 넷플릭스 추천에 항상 등장하는 작품이지요. 하지만 끝까지 보지 못한 사람도 많은 작품이에요. 저와 제 친구 모두 끝까지 보는 데 실패한 작품이랍니다. 생각보다 주변에서 마지막 화까지 본 사람이 드문 의외의 작품이라 선정하게 되었습니다.

POPULAR

너는 휴학하면 뭐 할래?

내가 휴학을 한다고? 어느덧 나는 군 생활과 대학생 3년 생활을 마치고 휴학을 결심했다....

당신의 취미는 무엇인가요?

작년 9월부터 언젠간 꼭 배우고자 다짐했던 드럼을 배우기 시작했다. 사실 드럼이 첫 번째 취미는 아니었다. 수능이 끝나고...

나의 써니 일기

2020년 한 해는 써니로 가득 찼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대학 생활과 과제...

이번 새해에는 뜻 깊은 소비 어때?

여러분은 수어에 대해 잘 아시나요? 수어는 ‘수화 언어’의 줄임말로, 손의 모양과 위치, 움직임을...